• 지난호보기
  • 구독신청
  • 구독자의견
  • 아르코발간자료
  • 인쇄
  • 맨위로 이동

아르코 소식

2016년 제15회 베니스비엔날레 건축전
총감독 알레한드로 아라베냐 선정

  • 2016년 베니스비엔날레 건축전 총감독 알레한드로 아라베냐
    2016년 베니스비엔날레 건축전 총감독 알레한드로 아라베냐
    (사진: 베니스비엔날레 재단)

현지 시간으로 7월 18일 베니스비엔날레재단(이사장: 파올로 바라타)은 2016년 제15회 베니스비엔날레 건축전의 총감독으로 건축가 알레한드로 아라베냐(칠레, 1967년 生)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파올로 바라타 이사장은 총감독 선정의 이유로 2014년 제14회 건축전에 렘 콜하스가 보여준 건축 리서치의 연장에서 건축이 사회의 여러 요구에 대해 적극적으로 보여주는 것이 필요하며, 알레한드로 아라베냐는 그 역할에 가장 잘 어울리는 건축가라고 밝혔다.
 
알레한드로 아라베냐는 칠레의 건축가이자 건축계의 노벨상이라고 불리는 프리츠커 상(pritzker prize)의 심사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2007년 상파울루비엔날레, 2008년 밀라노 트리엔날레 등 주요 비엔날레에도 지속적으로 참여했다. 베니스비엔날레에는 2008년, 2010년, 2012년 3회 연속으로 참여하였으며, 2008년 제11회 베니스비엔날레 건축전에서는 그의 프로젝트 그룹인 엘리멘탈이 촉망받는 젊은 예술가에게 수여하는 은사자상(Silver Lion Prize)을 수상했다.


알레한드로 아라베냐는 학교 건물 등 공공건물을 주로 설계해 왔다. 2000년부터 2005년까지 하버드 대학의 교수로 재직하면서, 공공건축 프로젝트인 엘리멘탈(Elemental) 프로젝트 진행했다. 또한 TED 등 각종 강연을 통해 건축의 사회적 기능에 대해서도 탐구하고 있다.

베니스비엔날레는 1895년 시작된 세계 최고(最古), 최대(最大) 규모의 비엔날레이며, 미술전과 건축전을 격년마다 번갈아 개최한다. 이탈리아 베니스에 소재한 자르디니와 아르세날레 등 베니스 전역에서 열린다. 전 세계 60~90개국이 참여하는 국가관 전시와 총감독이 직접 큐레이팅하는 국제전(본 전시), 그리고 재단의 승인을 거친 병행전시(Collateral Event)와 기타 자유참가 전시로 이루어지는 미술계 최대 이벤트이다.

베니스비엔날레 한국관의 운영은 1995년 개관 당시부터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박명진)가 운영하고 있다. 1995년 강익중, 1997년 전수천, 1999년 이불 작가가 특별상을 수상했고, 2014년 조민석 커미셔너가 제14회 건축전에서 국가관 황금사자상을 수상, 2015년 제56회 미술전에서 임흥순 작가가 은사자상을 수상하는 등 한국 미술계의 해외 진출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제15회 베니스비엔날레 건축전은 2016년 5월 28일부터 11월 27일(프리뷰 5월 26일, 27일 이틀)까지 베니스 자르디니 및 아르세날레 등에서 개최된다. 한국관의 커미셔너는 베니스비엔날레의 주제 등을 감안하여 선정할 예정이다.

ㅇ 문의처 :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국제교류부 061-900-2211


아르코 로고

[기사입력 : 2015.08.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