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호보기
  • 구독신청
  • 구독자의견
  • 아르코발간자료
  • 인쇄
  • 맨위로 이동

아르코 소식

〈안녕?! 오케스트라〉
희망의 크라우드펀딩 성공적 모금 달성
  • 안녕?! 오케스트라
  • 안녕?! 오케스트라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권영빈, 이하 예술위)에서 2014년도 다섯 번째 기획 크라우드펀딩으로 추진한 모금프로젝트 〈꿈의 오케스트라 "안산" 안녕?! 오케스트라(이하 안녕?! 오케스트라)〉가 당초 목표 모금액(8백만 원)을 초과한 1천여만 원 모금에 성공했다.
꿈의 오케스트라 "안산" 안녕?! 오케스트라는 안산에 거주하는 초등학생, 중학생 및 다문화가정과 소외계층 아동을 중심으로 구성된 엘시스테마 코리아 유소년 오케스트라이다. 〈안녕?! 오케스트라〉는 2012년 세계적인 비올리스트 리처드 용재 오닐과 안산 다문화 가정의 어린이들이 함께하여 많은 관심을 불러일으켰던 MBC 다큐멘터리 〈안녕?! 오케스트라〉를 계기로 시작하였다. 전국에서 외국인근로자가 가장 많이 거주하고 있는 안산에서 운영되고 있는 〈안녕?! 오케스트라〉는 현재 62명의 오케스트라 단원 중 70%의 구성원이 다문화가정을 비롯한 사회취약계층으로 이루어졌다.

이번 〈안녕?! 오케스트라〉 프로젝트는 지난 9월 29일부터 11월 23일까지 56일간 온라인을 통해 모금을 진행하여 총 561명의 후원자들이 1천여 만 원으로 후원에 참여했다. 이번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조성된 후원금은 오케스트라 연주 시 부족했던 베이스 드럼, 마림바, 더블심벌, 더블탬버린, 실로폰 등의 타악 파트 악기 구입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권영빈 위원장은 "예술위의 기획모금 프로젝트 5탄으로 진행되었던 〈안녕?! 오케스트라〉에 십시일반 후원에 참여한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소액이지만 많은 개인들이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문화예술을 후원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이번 프로젝트의 목표금액 달성을 축하하였다.
예술위원회와 함께 이번 프로젝트의 모금을 진행한 안산문화재단의 김인숙 대표이사는 "무엇보다 많은 분들의 후원으로 타악기를 구입할 수 있게 되어 감사하다. 앞으로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더 즐거운 마음으로 연주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번 크라우드펀딩 후원자들에게는 후원 금액별로 소정의 리워드를 제공한다. 특히, 10만 원 이상 후원한 10명의 후원자들에게는 예술나무 선물을, 100만 원 이상 후원자에게는 감사패를 증정하고 그 외 후원에 참여한 모든 후원자들에게는 12월 10일 〈안녕?! 오케스트라〉의 정기연주회의 티켓을 선물할 예정이다.

예술위는 올해부터 한센인, 장애인, 노숙인, 다문화 가정 등 문화예술을 즐기기 어려운 소외 계층과 관련한 다양한 프로젝트들을 주제별로 기획하여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해 오고 있다. 현재는 여덟 번째 기획모금 프로젝트로 섬마을 어르신들을 위한 예쁜 벽화그리기 실현을 위하여 총 5백만 원을 목표 금액으로 〈섬마을 행복 그리기〉가 진행되고 있으며 모금 기간은 12월 23일까지이다.


※ 예술나무포털 바로가기


[기사입력 : 2014.1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