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호보기
  • 구독신청
  • 구독자의견
  • 아르코발간자료
  • 인쇄
  • 맨위로 이동

아르코 소식

인디밴드 소란, 예술나무캠페인 홍보대사 위촉
  • 인디밴드 소란, 예술나무캠페인 홍보대사 위촉
    인디밴드 소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박명진, 이하 예술위)은 인디밴드 소란을 문화예술 분야 기부캠페인 ‘예술나무운동’의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기분이 좋아지는 음악’을 추구하는 모던팝밴드 소란은 지난 2010년 첫 앨범을 발매한 이후, 꾸준한 인기를 모으며 활동해왔다. 특히, 2015 뷰티풀민트라이프 ‘최고의 아티스트’에 선정되는 등 공연에 강한 면모를 보이고 있는 밴드이다.

예술나무운동은 문화예술을 ‘우리가 키워야 할 나무’로 형상화해 예술의 가치를 확산하고 후원을 활성화하기 위한 범국민 문화예술후원캠페인이다. 2012년 10월 ‘예술나무운동 발족식’ 개최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크라우드 펀딩, 1인1예술나무키우기(개인소액 정기후원), 기업의 문화예술 사회공헌 활동 촉진 등 문화예술 분야의 후원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홍보캠페인을 진행하여 대중에게 문화예술의 가치와 중요성 등을 알리며 후원을 이끌어 내고 있다.

‘예술나무캠페인’의 새로운 얼굴이 된 밴드 소란은 예술나무캠페인송 녹음 및 예술나무캠페인 홍보 콘서트 등에 참여할 예정이다. “문화예술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를 확산하고자 하는 예술나무운동 캠페인의 홍보대사가 되어 기쁘고, 뜻 깊게 생각한다.”며, “좋아하는 음악을 하고, 그림을 그리고, 글을 쓰고, 무대에 서는 많은 예술가들의 다양한 예술 활동을 지원할 수 있도록 많은 분들에게 예술나무캠페인의 취지를 알리고, 후원에 동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예술나무운동을 홍보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예술위 박명진 위원장은 “개성 넘치는 밴드인 소란이 예술나무캠페인의 홍보대사를 흔쾌히 수락해 준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 밴드의 이름처럼 예술나무캠페인이 많은 사람들에게 ‘소란’스럽게 널리 널리 알려 지기를 바란다.”며, “예술후원을 한 문장으로 표현해 보자면 ‘Give&Make'이다. 여러분의 기부는 또 하나의 예술을 만들어간다는 것을 예술을 사랑하는 많은 사람들이 알아줬으면 한다.”고 캠페인에 대한 관심과 후원 참여를 당부했다.

예술위는 10월부터 ‘예술을 사랑하는 그대라면? 예술나무를 심자!’라는 슬로건 하에 새로운 예술후원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캠페인 기간 동안 지역의 대표적 문화예술 행사와 연계한 홍보활동, 문화예술 체험프로그램, 예술나무 부스운영, 홍보 바이럴영상 제작 등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이어질 예정이다.
특히, 예술나무캠페인의 홍보대사가 된 밴드 소란은 10월 29일 마로니에공원에서 열리는 예술나무콘서트 ‘Thanks Give ‘기부’ Day’에서 후원참여 등 예술나무캠페인을 알리고, 소란만의 흥겨운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자세히보기

ㅇ 예술나무홈페이지(www.artistree.or.kr)
ㅇ 예술나무 페이스북(www.facebook.com/artistree2012)


아르코 로고

[기사입력 : 2015.10.12]